[하늘운동] 전 스완지의 스트라이커 미추는 은퇴합니다.

1 보리빵 0 36 0

[하늘운동] 전 스완지의 스트라이커 미추는 은퇴합니다.


전 스완지의 스트라이커 미추는 부상으로 인해 은퇴를 결정했습니다.


이 31살의 스트라이커는 지난 시즌 자신을 키워준 클럽 레알 오비에도에서 뛰었으며, 27경기에 출장해 1골을 기록했습니다.


이 스트라이커는 스완지에서 3년을 뛰었으며, £2m의 가격으로 스완지로 이적했었습니다.


스완지에서 첫 9경기에서 7골을 기록하면서 충격을 불러일으켰었습니다.


또한 첫 시즌 22골을 기록하며 스페인 국가대표팀에도 승선했습니다.



http://www.skysports.com/football/news/11095/10951697/former-swanses-striker-michu-retires-from-football

0 Comments
제목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